[JBkim] Oct4-induced oligodendrocyte progenitor cells enhance functional recovery in spinal cord injury model

            국제학회 발표(1) 2016 518일부터 20일 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치뤄진 2016 생화학분자생물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직접교차분화를 통한 희소돌기아교전구세포의 제작에 관한 연구내용을 발표하였다. 이번 연구를 통해 희소돌기아교전구세포가 마우스 섬유아세포로부터 Oct4라는 단일전사인자로 유도될 수 있다는 것을 밝혔다. Oct4 전사인자를 형질도입 한 뒤 부착 비의존성 성장을 이용하여 높은 순도의 유도 희소돌기아교전구세포를 얻어냈다. 제작된 유도 희소돌기아교전구세포는 세포 모양, 자가재생능력 및 유전자 발현 패턴이 마우스 체내 희소돌기아교전구세포와 유사한 특성을 보여주었으며, 시험관 및 마우스 생체내에 이식할 경우 성상세포와 희소돌기아교세포로의 분화능을 확인할 수 있었다. 특히, 이식된 유도 희소돌기아교전구세포는 종양세포를 형성하지 않았으며, 손상된 척수의 기능회복에 기여 하였다. 이번 연구를 통해 척추 손상과 관련된 재생 의학 분야에 직접교차분화를 통한 세포 치료제의 개발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Oral presentation at the KSBMB International Conference 2016 on May 19th, 2016, entitled Oct4-induced oligodendrocyte progenitor cells enhance functional recovery in spinal cord injury model. In this study, our group demonstrates that induced OPCs (iOPCs) can be directly derived from adult mouse fibroblasts by Oct4-mediated direct reprogramming, using anchorage independent growth to ensure high-purity. Homogeneous iOPCs exhibit typical small-bipolar morphology, maintain their self-renewal capacity and OPC marker expression for more than 31 passages, share high similarity in the global gene expression profile to wild-type OPCs and give rise to mature oligodendrocytes and astrocytes in vitro and in vivo. Notably, transplanted iOPCs contribute to functional recovery in spinal cord injury (SCI) model without tumor formation. This study provides a simple strategy to generate functional self-renewing iOPCs and yields insights for in-depth study of demyelination and regenerative medicine.